자유게시판

  • Home
  • 고객의 소리
  • 자유게시판

LG 새용병 타자 페게로

페이지 정보

6   2019.10.16 17:13

본문

기사보니까 2017년에는 허리 통증으로 수비 대신 지명타자로 뛴 적도 있다. 나시다 마사타카 당시 라쿠텐 감독은 "수비에서 첫 발 떼는 게 불편해 보인다"고 평가했다. 라고 하네요

현수야 1루 글러브 챙겨라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소비자고객센터

무통장입금안내

향기나는 사진첩

+