다도칼럼

  • Home
  • 고객의 소리
  • 다도칼럼

영아차를 찬미한 시

페이지 정보

1,056   2011.12.28 09:28

본문

 

동갑(同甲) 나이로 늙으니 더욱 친하다

영아차(靈牙茶)의 맛은 스스로 진미(眞味)여서

양 겨드랑이에서 맑은 바람이 나

바로 높은 사람을 찿으려 한다.

 

            목은  이색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소비자고객센터

무통장입금안내

향기나는 사진첩

+